달력

12

« 2014/12 »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벌써 개나리가 만발한 걸 보니 봄이 온것 같습니다. 그래도 일교차가 있으니 다들 봄감기 조심하시구요...

이번에도 3월달에 본 영화들을 정리하며, 재밌는 영화 볼만한 영화 추천하도록 하겠습니다.

 

추천영화 영화추천 볼만한 재밌는 영화

 

지난달에는 총 30편의 영화를 본것 같네요. 하루에 한편씩해서...

거의 두달 동안은 책에는 손도 못 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이것저것 바쁘다보니까...

뭐 또 이러다가 탄력받으면 계속 책만 보는 날도 있으니...^^

 

2013년 3월에 본 영화들의 목록들을 정리하면,

 

일구사이, 내남자친구의 결혼식, 서유항마편, 플라이트, 아메리칸 메리

리틀비트좀비, 피아니스트, 히치콕, 블라인드 앨리, 헤이츠

와일드빌, 스트럭 바이 라이트닝, 대마술사, 톰하디의 도망자, 헨젤과 그레텔:겟 베이크드

프랑켄위니, 갬빗, 디스이즈40, 더 헌트, 여행자

하우스 오브 마이파더, 일대종사, 운명의 알리바이, 에어플레인, 포 어 굿 타임 콜

아이덴티티 씨프, 인 데어 스킨, 아수라, 순수의 시대, 펀 사이즈

순입니다...

 

 

 

 

여행자 포토 보기

 

 

 

 

자세한 리뷰는 오른쪽 검색창에 해당 영화의 제목이나 감독의 이름 혹은 주연 배우의 이름을 검색하면 나오니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리틀비트좀비와 헨젤과 그레텔: 겟 베이크드는 포스터 생략했습니다.)

 

개인적으로 재미나게 보았다던지, 아니면 볼만한 가치가 있는 영화를 추천해 드리자면,

 

일단 영화에 어느정도 무게감도 있고 또 작품성도 있으면서 재미까지 있는 작품을 꼽으라면,

피아니스트, 더 헌트, 여행자, 운명의 알리바이, 그리고 순수의 시대 정도를 꼽을 수가 있겠습니다.

뭐 사람마다 영화보는 눈과 취향은 다르기 때문에 혹 본인에게 맞지 않는 영화가 있을 수도 있겠으나, 이 5편의 영화는 아마 대부분 만족하실만한 퀄러티를 가진 영화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드네요.... 개인적으로 추천해드립니다.

아.... '피아니스트'나 '더 헌트' 같은 영화들은 개인적으로 강추하구요...

 

2013/03/08 - [영화 보는 즐거움/칸영화제관련영화] - [피아니스트(The Pianist)]... 로만 폴란스키(Roman Polanski)... 영화로 만나는 피아니스트, 어떻게든 살아남아야 한다...

 

2013/03/20 - [영화 보는 즐거움/칸영화제관련영화] - [더 헌트(The Hunt)]... 토마스 빈터베르그(Thomas Vinterberg)... 깊게 패인 상처는 영원히 지워지지 않는 낙인이 되고...

 

2013/03/21 - [영화 보는 즐거움/칸영화제관련영화] - [여행자(The Passenger)]... 미켈란젤로 안토니오니(Michelangelo Antonioni)... 미켈란젤로 안토니오니의 영화를 끝까지 본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2013/03/24 - [영화 보는 즐거움/고전 혹은 명작] - [운명의 알리바이(유치장,The Inquisitor)]... 끌로드 밀러(Claude Miller)... 진실보다 더 무서운것...

 

2013/03/30 - [영화 보는 즐거움/아카데미영화제] - [순수의 시대(The Age of Innocence)]... 마틴 스콜세지(Martin Scorsese)... 순수와 욕망 사이에 서버린 한 사내의 사랑이야기...

 

추천영화 영화추천 볼만한 재밌는 영화

 

그리고 그냥 편안히 보고 즐길만한 영화들입니다...

이 작품들은 쉬는 날 아무 생각없이 또 부담없이 맥주 한잔하면서 보시기에 좋은 영화라는 생각입니다.

뭐 어찌보면 이런 영화들이 진짜 좋은 영화라는 생각도 듭니다.

내 남자친구의 결혼식, 서유항마편, 히치콕, 와일드 빌, 프랑켄위니, 디스이즈40, 에어플레인, 포 어 굿타임 콜...

요렇게 정리가 되네요...

 

2013/03/02 - [영화 보는 즐거움/아카데미영화제] - [내 남자친구의 결혼식(My Best Friend's Wedding)]... P.J. 호건(P.J. Hogan)... 로맨틱 코미디의 정석...

 

2013/03/04 - [영화 보는 즐거움/신작, 미개봉작] - [서유항마편(Journey to the West: Conquering the Demons, 서유기 항마편)]... 주성치,곽자건... 서유기의 또 다른 시작...

 

2013/03/09 - [영화 보는 즐거움/아카데미영화제] - [히치콕(Hitchcock)]... 사차 지바시(Sacha Gervasi)... 히치콕과 싸이코, 꽤나 흥미로운 전기영화였습니다..

 

2013/03/12 - [영화 보는 즐거움/신작, 미개봉작] - [와일드 빌(Wild Bill)]... 덱스터 플렛쳐(Dexter Fletcher)... '와일드 빌' 의 마일드한 아빠되기...

 

2013/03/17 - [영화 보는 즐거움/고전 혹은 명작] - [프랑켄위니(Frankenweenie)]... 팀 버튼(Tim Burton)... 팀 버튼의 시작을 알리는 영화...

 

2013/03/19 - [영화 보는 즐거움/신작, 미개봉작] - [디스 이즈 40(디스 이즈 포티,This Is 40)]... 주드 애파토우(Judd Apatow)... 40, 이제부터 시작이다...

 

2013/03/25 - [영화 보는 즐거움/고전 혹은 명작] - [에어플레인(Airplane)]... 짐 에이브러햄스, 데이빗 주커, 제리 주커... '총알탄 사나이' 와 더불어 한때는 가장 웃겼던 영화...

 

2013/03/26 - [영화 보는 즐거움/신작, 미개봉작] - [포 어 굿 타임 콜(For a Good Time, Call)]... '제이미 트래비스(Jamie Travis)'... 전화는 사랑을 싣고...

 

여기까지가 지난 달에 본 영화들에 대한 간략한 정리와 추천 되겠습니다.

아마 다들 웬만하면 제 느낌과 비슷할 것 같은 생각이 드는데, 어떨지는 모르겠네요...

여하튼 본인 스스로가 재미나게 본 영화가 가장 좋은 영화이니 자신의 취향에 맞는 영화를 선택하시면 될듯 합니다.

그럼 다음 달에 뵙겠습니다.

 

p.s)위에도 언급을 했습니다만, 제 리뷰는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이니 그냥 참고만 하시길 바라겠습니다. 사람들마다 관점과 취향이 다르고, 또 그렇기에 영화를 보는 눈과 생각도 다르니, 그냥 본인 스스로가 재미나게 혹은 유익하게 본 영화가 가장 좋은 영화라는게 제 생각입니다. 그러니 제 리뷰들은 그냥 단순히 참고 정도로만 이용하시면 될것 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Posted by 문제없음 문제없음

TRACKBACK | http://noproblemmylife.tistory.com/trackback/630 관련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