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가좋다 :: 리틀 야구왕(The Sandlot) 추억과 환상을 담은 스포츠 영화 추천 리틀야구왕

'리틀 야구왕(The Sandlot)' 1993년 제작 미국영화 스포츠 런닝타임 101분 연출- '데이빗 M. 에반스' 출연- '톰 귀리' '마이크 비타' 등

 

영화 리틀 야구왕

 

 

'데이빗 M. 에반스' 감독의 영화 '리틀 야구왕(The Sandlot)' 울 보았습니다. '톰 귀리' 가 주연을 맡은 이 작품은 1993년에 제작된 스포츠 드라마로, 현재 imdb 평점은 7.8점입니다.

 

오늘은 판타지적인 요소가 가미된, 아주 재미난 스포츠영화 한편 보았습니다. 영화 '리틀 야구왕(The Sandlot)'... 야구와 관련된 일을 하는 주인공의 어릴적 회상을 담은 이야기로, 밝고 따뜻하고 기분 좋아지는 작품...

 

 

어린 시절... 주인공은 한 동네에 이사를 오게 됩니다. 원래 공부만 잘하고 운동엔 젬병인데, 야구는 웬지 하고 싶어하는 그런 아이... 어느날 동네 아이들이 야구장으로 사용하는 공터에서 우연히 연습에 참여하게 되고, 그때부터 주인공은 어린시절을 장식하는(?) 다양한 추억거리를 만들게 됩니다.

 

영화 리틀 야구왕

 

 

야구에 야자도 모르던 아이가 9명으로 구성된 동네 야구팀의 일원이 되는 이야기... 거기에 이런저런 어린시절의 추억담을 첨가한 내용으로, 뼈대는 야구지만 동심을 되돌아보는 추억의 이야기입니다. 누군가가 이루어낸(?) 환상적인 첫키스의 경험담, 모두에게 안 좋은 기억으로 남는 씹는 담배의 추억, 그리고 담장 너머에 사는 괴수(?)와의 한판(아니, 여러판) 승부... 실제 지나고 나서 보면 별거 아닌 것일수도 있으나, 그 당시에는 아주 거대하게 느껴졌던 어린시절의 영웅담, 추억담, 괴담(?)으로 이루어진 이야기로, 보는 이들의 어린시절까지도 소환 하는 그런 작품...

 

영화 리틀 야구왕

 

 

그러고보면 미국사람들이 생각하는 야구는 우리들이 추측하는 것 이상으로 삶에 큰 영향력을 미치는 스포츠인 모양입니다. 이전에 소개해드린 '꿈의 구장' 도 그렇고, 이 영화 '리틀 야구왕(The Sandlot)' 도 그렇고... 그런 느낌을 많이 가지게 하네요.

 

관련영화후기...[영화 보는 즐거움/아카데미영화제] - 꿈의 구장(Field Of Dreams) 케빈 코스트너 추천 꿈이 이루어지는 곳 영화 꿈의구장

 

 

다들 야구와 관계되는 일이 아닌 각자의 삶을 살아간 것으로 끝을 맺은 것도 좋았고, 두명은 그래도 야구와 관계되는 일을 하면서 성장했다는 마무리도 좋았습니다. 판타지스러우면서도, 리얼리티한 결말이라고 할까요... 어쨌건, 잊고 있었던 어린시절의 기억 그리고 잃어버렸던 동심의 순간들을 잠시지만 기억해낼 수 있게 해준 영화로, 밝고 따뜻한 영화 찾는 분들께 추천합니다.

 

영화 리틀 야구왕

 

 

이건 여담입니다만,

아주 예전 제가 어릴적, 추수가 끝난 논에서 축구도 하고 야구도 하면서 어두워지는지도 모르고 뛰놀았던 그 시절 동네 친구들은 어디서 무엇을 하는지 모르겠네요. 얼굴도 가물가물하고 이름도 가물가물해진 내 어린시절의 기억들... 재효, 영훈이... 다들 잘 살길...

 

 

참고로 오늘 본 영화 '리틀 야구왕(The Sandlot)' 은 엠파이어지에서 선정한 베스트 스포츠영화 50선에 그 이름을 올리고 있는 작품입니다. 스포츠영화에 관심있는 분들은 한편씩 찾아보시길 권해드립니다.

 

추천영화목록...[영화 보는 즐거움/꼭 봐야할 영화] - 꼭 봐야할 스포츠영화 추천... 엠파이어지 선정 최고의 스포츠영화 50편 50선

 

 

그러면 재미난 영화 좋은 영화 많이들 즐기시길 바라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문제없음 문제없음

영화보기가 취미입니다. 가끔씩 책도 읽구요...^^ 하루에 한편 영화보고 리뷰 올리면서 좋은 영화 추천하고 있으니, 참고하시길 바라겠습니다. 재미나고 좋은 영화를 원하신다면, 즐겨찾기는 필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